[CSR]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청년 창업공간 '도약'
[CSR]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청년 창업공간 '도약'
  • 박상대
  • 승인 2020.05.07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자상한 기업협약' 체결
대학로 1호점 이어 성수역점 재단장 오픈
예비창업자 소통 지원 전국 9곳 추가지정
'자상한 기업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전창열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대표,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사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준배 한국엑셀러레이터협회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상한 기업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전창열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대표,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사장,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준배 한국엑셀러레이터협회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스타벅스가 매장 수익금의 일부를 지역사회로 환원하기 위해 운영하고 있는 '커뮤니티 스토어'를 통해 청년들의 창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커뮤니티 스토어는 지역사회의 긍정적인 변화와 장기적인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개발한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으로, 82개국 스타벅스 중 한국을 포함해 미국, 태국, 인도네시아 등 4개국에서만 운영하고 있다.

스타벅스는 청년창업 지원을 위해 7일 서울 성수역점에서 커뮤니티 스토어 2호점 재단장 오픈식과 함께 중소벤처기업부와 ‘자상한 기업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전창열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대표, 이준배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장, 김광현 창업진흥원장,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한정수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사장, 스타벅스 청년인재 등이 참석했다.

자상한 기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공존과 상생의 가치 실현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자발적 상생협력 프로젝트다. 스타벅스는 커뮤니티 스토어 2호점을 통한 수익금과 매장공간 등의 인프라를 활용해 청년들의 창업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스타벅스는 향후 커뮤니티 스토어 2호점인 성수역점을 청년들의 창업문화 활성화를 위한 허브 역할로 삼고, 매년 20회 청년창업 희망자들과 함께 하는 관련 행사를 지속 개최할 계획이다.

특히 커뮤니티 스토어 2호점 외에도 청년 예비창업자들의 원활한 모임을 위해 이대R점, 더종로R점, 약수역점, 인천용현DT점, 천안안서점, 대구중앙로역점, 대전중앙로R점, 광주 조선대점, 부산 더해운대R점 등 창업카페 9곳을 추가로 지정한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박영선 장관은 “지난해 청년 신설법인 수가 3만개를 돌파하는 등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래를 이끌어 갈 젊은 스타트업들이 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상대기자 sinabro7@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