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까지 생각한 공기청정기...특허출원 급증
디자인까지 생각한 공기청정기...특허출원 급증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07.1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청정기(제공:특허청)
공기청정기       (제공:특허청)

특허청은 “코로나 19로 인해 바이러스 차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미세먼지 이외에 바이러스까지 없앨 수 있는 공기청정기의 개발과 디자인 출원이 급증하고 있다”라고 13일 밝혔다.

최근 공기청정기 디자인 출원은 메르스가 유행하던 2015년에는 113건이었지만, 2017년 166건, 2018년 269건으로 점차 증가하였고, 작년에는 451건이 출원되어 메르스 때와 비교하여 299%, 약 4배가 증가했다. 올해 5월까지는 약 110건이 출원되고 있다.

최근 출원되는 공기청정기의 디자인은 미세먼지, 바이러스를 차단하는 공기청정 효과에 가습기능, 조명기능 등을 더하고 실내를 장식할 수 있는 인테리어 효과를 높인 디자인이 출원되고 있다.

특히, 주거공간의 실내공기 정화 뿐 아니라, 이동 간에 사용할 수 있는 차량용 공기청정기,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곳에서 사용할 수 있는 휴대용 공기청정기 디자인의 출원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특허청 문삼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최근 삶의 질을 우선시 하는 소비자의 수요에 따라 다양한 디자인이 출원되고 있으며, 코로나 등 감염병의 확산으로 위생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깨끗한 공기의 소중함이 더 강조되어, 공기청정기 디자인의 출원은 더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