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르마체인, 쟁글 통해 투명성 더 높인다
피르마체인, 쟁글 통해 투명성 더 높인다
  • 박상대
  • 승인 2020.07.16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자산 정보포털 운영사 '크로스앵글'과 파트너십
"예비투자자·거래소 기업에 정확한 정보서비스 계기"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 전문 스타트업 피르마체인이 공시 데이터 기반 가상자산 정보포털 쟁글을 서비스하는 크로스앵글과 손을 잡았다.

피르마체인은 16일 파트너십을 맺고 쟁글을 통해 기업개요, 주요 사업, 파트너십 현황, 프로젝트 진행 현황, 주요 마일스톤 공개, 토큰 등 정기 공시 정보와 함께 에어드롭 이벤트, 마일스톤 달성 등 상시 공시도 제공할 예정이다.

피르마체인은 블록체인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 듀잇을 서비스하는 피르마의 블록체인 프로젝트 사업부이며, 지난해 테스트넷인 임페리움을 개발하고 메인넷 오픈을 앞두고 있다.

향후 메인넷 출시 일정을 비롯해 추가 업무협약과 상장 소식 등을 통해 피르마체인에 관심이 있는 투자자나 기업에 정확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피르마체인에서 발행하는 FCT(FirmaChain Token)는 현재 국내최대 가상자산거래소 빗썸과 글로벌 가상자산거래소 빗썸 글로벌에 상장된 상태다.

쟁글은 프로젝트와 거래소, 크립토펀드, 기업들에 가상자산(암호화폐) 프로젝트에 대한 실사 보고서를 제공하는 기업으로 다트, 에드가 등 증권 규제 기관의 기준에 준거해 공시 기준을 마련하고 있다.

한편 이번 제휴와 관련해 피르마체인의 윤영인 대표는 “과거 피르마체인 내부 커뮤니티를 통해 기존 투자자에게만 정보가 국한됐다"면서 "이번 파트너십으로 예비 투자자와 가상자산거래소 등 기업에 피르마체인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대기자 sinabro7@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