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대기업 '포스트 코로나' 문제 해결할 스타트업 선정
중기부, 대기업 '포스트 코로나' 문제 해결할 스타트업 선정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0.10.13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중소벤처기업부
제공: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는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제1탄 공모전의 결선 무대에서 대기업이 제시한 문제를 해결할 43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은 대기업의 포스트 코로나 문제를 해결할 스타트업을 선발하는 새로운 방식의 공모전이다. 이번 행사에 208개 스타트업이 참여했으며, 지난달 2차 대면 심층평가를 통해 43개의 스타트업이 선정됐다.

2차 대면 심층 평가에서는 기반 드라마 시청률 예측,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적용 콘텐츠 개발, 공연 분야 실감형 가상현실(VR) 서비스 개발, 모바일 야구중계 생동감 극대화, 짬뽕 맛 식별 센서 개발, 티맵 기반 교통통합기스템 설계, 인공지능 기반 환자 상태 분석, 화장품의 2차 친환경 포장재 개발, 갈색 맥주 페트병 대체 소재 개발 등을 평가했다.

중기부는 12월 최종적으로 선정된 3개 스타트업에 사업화 지원(1억원), 기술개발(최대 4억원), 기술특례보증(최대 20억원) 등 최대 25억원의 지원을 할 예정이다. 또 대기업과의 공동사업 추진,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글로벌 진출의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