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카카오엔터에 1000억원 투자...혁신성장 기업에 적극 지원
산은, 카카오엔터에 1000억원 투자...혁신성장 기업에 적극 지원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1.0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은행 본점(제공:News1)
산업은행 본점(제공:News1)

6일 산업은행은 카카오의 차세대 핵심 계열사인 카카오엔터프라이즈에 1000억원을 투자했다고 밝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카카오가 인공지능(AI) 기반의 B2B(기업간거래) 플랫폼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하기 위해 지난 2019년 12월에 설립한 자회사다. 메신저 기반의 업무 협업툴 '카카오워크'(Kakao Work), 기업용 클라우드 '카카오 i 클라우드'(Kakao i Cloud) 등을 통해 B2B IT 시장에 진출하고 있다.

이번 카카오엔터프라이즈에 대한 1000억원 투자는 그간 해외자본에 의존해온 대형 스케일업 투자를 국내기관이 단독으로 실행한 이례적 사례로 평가된다. 그간 국내 벤처투자의 건당 평균 규모는 30억원 미만에 그쳐왔다.

산은은 미래성장동력이자 일자리 창출의 핵심인 우량 스타트업에 대한 대형 투융자 직접 지원을 위해 2020년 초 스케일업금융실을 신설했다. 이후 1년 만에 14개 기업에 각 100억원 이상의 대형 투자를 실행하는 등 총 36개사에 4808억원을 투입했다.

이동걸 회장은 “성장가능성이 높은 우량 스타트업에 대한 과감한 금융지원이 요구되는 시대적 상황에 맞춰 혁신기업에 대한 대규모 스케일업 투융자와 차별화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면서 "2021년부터는 5년간 1조원 규모의 '한국판 뉴딜 벤처·스케일업 투융자 프로그램' 신설 등을 통해 혁신성장 주요 분야 핵심 기업에 대한 적극적 지원을 계속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