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AI 전문가 설원희 현대차 부사장 영입
코스맥스, AI 전문가 설원희 현대차 부사장 영입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1.12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원희 코스맥스 신임 사장
설원희 코스맥스 신임 사장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회사 코스맥스는 설원희 신임 사장을 영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와 함께 코스맥스는 디지털사업본부를 신설하는 등 조직개편을 단행하며 '디지털 전환'에도 적극 나선다. 디지털 기술을 바탕으로 미래 경쟁력 확보에 만전을 기하겠다는 전략이다.

설 신임 사장은 AI(인공지능∙ Artificial Intelligence) 및 융합∙산업전문가로 통한다. 글로벌 현장에서 AI와 플랫폼 엔지니어링을 핵심역량으로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경험을 쌓았다. 연구자, 대기업 임원, 조인트벤처 경영자, 교수, 국가 R&D 투자관리자 등으로 각 부문별 혁신 생태계를 발전시키는데 기여해 왔다.

그는 최근까지 현대자동차의 미래혁신기술센터장을 역임했다. 앞서 SK텔레콤에서 플랫폼연구원장과 신규사업부문장을 지냈으며, 산업통상자원 R&D전략기획단 산업융합 MD, 서울대학교 융합과학기술대학원 초빙교수 등을 두루 거쳤다.

설 사장의 영입과 함께 코스맥스는 소비자 경험 중심의 시장으로 급변하는 추세에 맞춰 새로운 생태계 조성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화장품 개발 과정을 디지털로 연결해 글로벌 고객사는 물론 화장품 개발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 수많은 1인 인플루언서(Influencer)까지 맞춤형 'End-to-End'(한쪽 끝부터 다른 쪽 끝까지 잇는)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코스맥스 관계자는 "디지털사업본부를 중심으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AI와 빅데이터 등 ICT 기술을 활용한 혁신을 기대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고객 만족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