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MS' 기술력 전수...글로벌창업사관학교 1기 졸업식 개최
'아마존·MS' 기술력 전수...글로벌창업사관학교 1기 졸업식 개최
  • 구교현 기자
  • 승인 2021.02.19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K스타트업 센터 개소식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찬춘싱 싱가포르무역산업부장관의 축사 영상을 시청하고 있다(제공:중소벤처기업부)
8일 서울 강남구에서 열린 K스타트업 센터 개소식에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등 참석자들이 찬춘싱 싱가포르무역산업부장관의 축사 영상을 시청하고 있다(제공: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는 19일 용산구 소재의 다목적홀 숲에서 글로벌창업사관학교 1기 60개팀에 대한 졸업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글로벌 창업사관학교는 중기부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어울리는 새로운 교육·보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한 사업이다. 일반적인 창업교육·보육 프로그램과 달리 글로벌화와 인공지능(AI) 전문교육으로 특화했다.

기존 국내 창업교육 프로그램이 경영·세무 등 기본 경영 소양 중심으로 운영됐다면 글로벌 창업사관학교는 글로벌 기업의 기술 노하우 전수와 캐글(Kaggle)형 실전 프로젝트 수행 등 실제 사업화할 수 있는 기술교육을 실시했다. 캐글형이란 기업이 고민하는 문제를 집단지성으로 해결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구체적으로 아마존 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MS), 엔비디아(NVIDIA), 인텔(INTEL) 등 글로벌 대기업 4개사가 자사의 인공지능 기술과 서비스 노하우를 전수했다.

특히 500 스타트업(500Startups), 에스오에스브이(SOSV), 플러그앤플레이(Plug&Play), 스타트업부트캠프(Startupbootcamp) 등 글로벌 창업기획자 4개사가 글로벌창업사관학교에 직접 상주하며 멘토링을 제공해 스타트업들의 큰 만족도를 이끌어냈다.

이번에 졸업하는 1기 60개팀은 입교 이후 5개월만에 84억원의 매출과 144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으며,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59억원의 후속투자를 유치하기도 했다.

이날 비대면으로 진행된 행사에서는 사업 아이템 우수성, 매출, 고용 등 종합평가에서 가장 우수한 성적을 받은 주식회사 '딥인사이트'와 자체 기업설명회(IR) 대회에서 우승한 주식회사 '데이터리퍼블릭'이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받았다. 

오은송 딥인사이트 대표는 "글로벌창업사관학교에 입교함으로써 당초 전문분야인 광학기술에 고도화된 딥러닝 기술을 접목해 운전자 안면인식 인공지능 솔루션을 성공적으로 개발할 수 있었다"며 관계기관에 감사를 표했다.

강성천 중기부 차관은 "지난해는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벤처투자는 역대 최대치인 4조3000억원을 기록했고 혁신 벤처기업이 총 72만4000명의 일자리를 책임지는 등 제2의 벤처붐 시대를 여는 한 해였다"며 "앞으로도 더 탄탄한 창업벤처생태계를 만들어가며 벤처창업기업의 성장을 든든히 뒷받침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