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중소기업 특허제품 사업화 지원...최대 7천만 원 규모
특허청, 중소기업 특허제품 사업화 지원...최대 7천만 원 규모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2.25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특허청
제공:특허청

특허청(청장 김용래)은 중소기업이 보유한 우수 지식재산(IP)의 제품화를 통해 사업화를 지원하는 "20201년 IP제품혁신 지원사업"의 신청기업 모집을 26일부터 3월 24일까지 한다고 25일 밝혔다.

2012년부터 시행 중인 "IP제품혁신 지원사업"은 특허, 실용신안, 디자인 중 1건 이상을 보유하고 있거나 전용실시권을 가진 중소기업을 지원 대상으로 하며, IP의 제품화 과정에서 발생하는 기술적 문제들을 이종분야의 다양한 특허 분석정보를 활용해 해결하고 검증과 기술보호, 투자유치, 판로개척까지 사업화를 통합 지원한다.

대표적인 지원 사례로 ㈜닷의 이미지 정보 전달이 가능한 시각장애인용 점자교육 디바이스, ㈜유비텍의 UVC-LED를 활용해 건조기능을 개선하고 다양한 형태의 젖병을 동시에 건조할 수 있는 젖병건조기, ㈜쉐코의 해양 원유유출 시 해수와 혼합된 원유를 신속하게 포집・추출할 수 있는 무인 구동장비, ㈜에프티랩의 IoT기반의 소형 라돈검출기 등의 개발을 들 수 있다. 

이러한 지원을 통해 기업 매출이 실질적으로 증가되고 고용창출 및 기술보호 효과까지 이어지면서 지원기업으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내고 있다.

본 사업의 지원을 희망하는 기업은 공고기간 중 한국발명진흥회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 가능하며 최종 지원 대상 기업으로 선정되면 신제품기획, 문제해결, 제품고도화 과제 등을 통해 최대 7천만 원 규모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최병석 특허청 특허사업화담당관은 "본 지원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이 보유한 우수 지식재산의 제품화 성공 가능성이 높아 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원 대상을 확대하고 기업의 수요를 반영해 지원내용을 다양화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