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시대, 스마트폰 '과의존' 진단해보세요
코로나19 시대, 스마트폰 '과의존' 진단해보세요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6.09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은 스마트폰 이용자의 건강한 스마트폰 활용을 지원하기 위해 10일부터 '스마트폰 과의존 예방·해소 가이드라인'을 보급한다고 9일 밝혔다.

매년 실시하는 '스마트폰 과의존 실태조사'에 따르면 스마트폰 이용자(만3세~69세) 중 과의존 위험군 비율은 23.3%로 해마다 증가 추세에 있다.

특히, 코로나19 유행 장기화로 비대면 활동이 증하함에 따라,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시간이 많아졌다. 유·아동, 청소년 등의 과의존이 심화될 것으로 예상돼 이를 예방하기 위한 가정과 학교 차원의 대책 마련이 필요한 상황이다.

가이드라인에는 스마트폰 과의존 자가진단 척도, 연령별 스마트폰 바른사용 실천방법, 과의존 상담을 위한 스마트쉼센터 이용방법 등 과의존 예방·해소를 위한 종합적인 내용이 담겨있다. 또 스마트폰 과의존 정도를 누구나 스스로 진단해 볼 수 있도록 안내하고, 전국 18개 스마트쉼센터에서 운영하는 과의존 예방 상담 프로그램과 교육신청 방법을 제공한다.

이울러, 가정에서 부모와 자녀가 함께 실천할 수 있는 스마트폰 활용방법과 대안활동이 됐고, 학교에서 진행하는 스마트폰 과의존 예방 의무교육을 위한 신청 절차와 안내 사항 등이 실려있다.

이번 가이드라인은 전국 어린이집, 유치원, 각급 학교 등에 배포될 예정이며, 디지털 역기능 대응 통합 안내 포털, 스마트쉼센터 누리집에서 무료로 내려받아 활용할 수 있다.

문용식 원장은 "이번 가이드라인 보급을 통해 학교나 가정에서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을 확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가이드라인뿐 아니라 다양한 맞춤형 교육·상담 프로그램 등을 확충하여 누구나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