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우수한 우리말 상표 찾습니다!"
특허청, "우수한 우리말 상표 찾습니다!"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21.08.05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특허청
제공:특허청

특허청(청장 김용래)은 제6회 우리말 우수상표 선정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행사는 우리말 상표의 출원과 사용을 장려하기 위해 2016년부터 이어져온 행사로 특허청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국어원이 후원한다.

응모는 5일부터 23일까지 특허청 누리집을 통해 본인의 등록상표를 응모하거나 타인의 등록상표를 추천할 수 있다.

응모 및 추천 대상 상표는 우리말로 구성된 2021년 8월 기준 등록이 유효한 상표이며, 타인상표를 모방한 상표, 악의적 상표선점행위 의심자가 보유한 상표, 심판·소송 등 분쟁중인 상표, 현재 사용하고 있지 않은 상표, 유사 대회에서 이미 수상한 상표는 시상 대상에서 제외할 예정이다.

응모된 상표는 결격사유 심사를 거쳐 국립국어원에서 추천한 국어전문가가 우리말의 규칙성, 고유성 등 평가기준으로 순위를 정하고 특허고객 및 심사관의 온라인 투표 순위와 합산하여 아름다운 상표(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1건), 고운 상표(특허청장상 1건), 정다운 상표(국립국어원장상 5건)를 선정해 시상한다.

목성호 특허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부르기 쉽고 기억하기 쉬우면서, 상품 특성을 잘 반영한 우리말 상표는 좋은 상표가 될 가능성이 크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우리말 상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