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I-TIPA, 데이터 기반 중소기업 지원체계 공동구축
KISTI-TIPA, 데이터 기반 중소기업 지원체계 공동구축
  • 홍석범 기자
  • 승인 2022.01.21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원장 김재수, 이하 KISTI)은 20일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원장 이재홍, 이하 TIPA)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KISTI 지능형 기술사업화 모델과 시스템(Smart K2C+(plus)와 K-MAPS)을 활용한 데이터 기반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지원 체계 구축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KISTI 지능형 기술사업화 모델과 시스템은 TIPA의 중점사업인 중소기업 기술로드맵 수립을 위한 데이터 기반 중소기업형 유망미래기술 및 사업화 아이템 발굴과 R&D 평가, 신규사업 발굴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또한,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데이터 기반의 중소기업 기술사업화 지원 체계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을 강화해갈 방침이다.

KISTI는 지능형 기술사업화 모델을 TIPA 등 중소기업 R&D를 지원하는 기관으로 확산하는 것이 국내 중소기업의 기술사업화 성공률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내 중소기업은 경제적 비용 부담, 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조직의 역량 부족, 품질이 검증된 데이터의 미보유 등의 이유로 빅데이터 활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러한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중장기적인 측면에서 지원 플랫폼의 활용이 필수적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중소기업 R&D 지원의 실질적 성과창출을 위해서는 R&D 단계에서부터 사업화 중심의 지원을 통해 R&D 성공률이 사업화 성공률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따라서 지능형 기술사업화 플랫폼의 확산은 중소기업의 기술사업화 성공률을 높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KISTI는 기존 TIPA와의 협력에서 탄소중립 분야 중소기업 유망 품목 데이터베이스(DB)를 기반으로 중소기업형 유망사업화 품목발굴과 기술국산화 전략품목 연구를 시범 진행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