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RI, ‘SIEF 2022’ 참가…탄소중립4차 산업혁명 대표기술 선보인다
KERI, ‘SIEF 2022’ 참가…탄소중립4차 산업혁명 대표기술 선보인다
  • 홍석범 기자
  • 승인 2022.03.16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3일간 ‘한국전기산업대전’ 참가…26종 연구원 성과 소개

한국전기연구원(이하 KERI)이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22 한국전기산업대전(SIEF, Seoul International Electric Fair)’에 참가한다. 올해로 26회째를 맞는 한국전기산업대전은 국내 최대 규모의 전력에너지 기자재 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기산업진흥회, 한국전력공사, KOTRA 등이 공동 주관하는 국제 행사다.

KERI는 이번 전시회에서 약 33평(108m2) 규모의 부스를 구축해 ▲탄소중립 ▲미래 모빌리티 ▲소부장 ▲전기 의료기기 ▲중소중견기업 지원 분야에서 총 26종의 기술을 선보인다. 

대표 연구 성과물 중 하나인 ‘고출력 MW급 마그네트론 및 선형가속기 기술’은 진공 공간에서 발생하는 전자빔의 전기 에너지를 고출력 전자기파 에너지로 변환하고, 고에너지 방사선을 방사해 암을 치료하는 의료 핵심기술이다. 

또 다른 성과인 ‘친환경 가스 적용 145kV 차단기 설계기술’은 지구온난화 지수가 이산화탄소(CO2)의 23,500배일 정도로 대기오염의 주범이라 불렸던 ‘SF6(육불화황) 가스’ 사용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전력기기 분야 신기술이다.

미래 모빌리티 분야 핵심기술도 큰 관심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하늘을 나는 자동차의 꿈을 실현하기 위한 ‘차세대도심이동비행(AAM, Advanced Air Mobility)용 핵심 전기추진 기술’과 선박과 항공기의 추진효율을 10% 이상 향상시키는 ‘비접촉 마그네틱 기어 기반 상반회전 프로펠러 기술’, 전기차 대중화에 기여할 ‘양방향 충방전 제어 및 통신 기술’, E-모빌리티를 위한 ‘캐비티(Cavity) 공진 방식 무선전력전송 기술’ 등이 전시된다.

이 밖에도 국내 전기전력기기 업체들의 제품 개발을 지원하고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는 ‘국제공인 시험인증 서비스’와 ‘공정혁신 시뮬레이션센터 사업’이 소개될 예정이며, 전시부스에서는 관람객들을 위한 경품 제공도 이루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